home  >  의학정보  >  질병정보


  • 보다 정확하고 체계적인 진료를 위해 센터를 구성하여 운영하고 있습니다.
     
     

    충수돌기염이란?

    대장 시작부위를 맹장이라고 하는데 이 맹장부위에 약 5~10cm길이의 충수돌기가 있습니다. 어떤이유에서건 이부위에 염증이 생겨 문제가 되는 경우를 충수돌기염이라고 합니다. 대부분 수술적 치료를 필요로 하는 급성 복증을 일으킵니다(만성적으로 염증이 생기는 만성 충수돌기염도 있음)

     

     

    원인

    대부분 변덩어리나 이물질 또는 주변 대장에 염증 등으로 인하여 충수돌기 순환 장애가 발생하고 급성염증이 생깁니다.

     

    증상 및 진단

    충수돌기염 초기에는 위장염과 감별이 안되는 비특이적인 복통(또는 상복통)이 있다가 진행되면 점차 우하복부로 이동하여 심한 통증을 유발합니다. 대부분의 환자가 우하복부 통증(95%이상)을 호소하며, 오심 및 구토, 오한, 발열이 발생하기도 합니다. 이학적 검사 상 우하복부 압통 및 반발통(복막자극 증상)이 특징적이지만 충수돌기 위치에 따라 압통이 없는 경우도 있습니다. 심한 경우 충수돌기 파열로 전신성 복막염이 발생하며, 이 경우 복부 전반적으로 심한 통증을 보이기도 합니다. 진단은 이학적 검사, 혈액 검사, 복부 초음파 및 복부 컴퓨터단층촬영(CT) 등 영상 검사를 시행해 볼 수 있으며 이러한 검사와 환자의 증상을 종합하여 진단합니다.

     

    치료

    충수돌기염이 증상 발현한지 얼마 되지 않은 초기, 증세가 가벼운 경우 항생제 치료를 시도해 볼 수 있지만(재발이 많음), 대부분의 경우 충수돌기 절제술로 치료합니다. 충수돌기염으로 주변에 염증이 심하고 농양증을 형성한 경우에는 배액관을 삽입하여 배농하고 항생제치료를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